2013년 9월 3일 화요일

룰루랄라 부기

내가 좋아했던 그대는 이제는 다른남자친구가 생겼다고
내가 사랑했던 그대는 웃으며 청첩장을 나에게 건네주네
내가 열심히 일했던 공장은 이제는 동남아로 이사를 다 가버리고
내가 자랑했던 회사는 이제는 외환위기의 주범이 되버렸네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